Alcatraz 수감자 1518-AZ

 

마이어 해리스 "미키" 코헨 (, 1913년 9월 4일 ~ 1976년 7월 29일) 은 로스앤젤레스에 거주하는 갱단이자 유태인 마피아의 일부이다. 그는 또한 1930년대부터 1960년대까지 미국 마피아와 강한 유대관계를 맺고 있었다. 코헨의 수감자 사건 파일은 그의 시간 동안 낙서 Alcatraz , 애틀랜타와 맥닐 아일랜드 연방 교도소는 인터뷰 중에 코헨이 직접 제공 한 가족 역사를 포함하여 자세한 배경을 제공했다.

커밋 된 이름: 코헨, 마이어 해리스
등록 번호: 1518-AZ
날짜: 1962년 12월 13일

문장 데이터: 캘리포니아 주 로스앤젤레스에 거주하는 이 49세의 거주자는 소득세를 회피하고 무효화하기 위해 15년형을 선고받고 1961년 7월 1일 로스앤젤레스에서 선고를 받았다. 그는 직접 Alcatraz 1961년 7월 28일 항소채권으로 석방되었으나 1961년 10월 17일에 석방되었다. 그는 1962년 5월 8일, 202일의 징역형을 선고받고 구금되어 Alcatraz 1962년 5월 14일. 그는 1967년 1월 18일 가석방 을 받을 자격이 있었고 그의 의무 석방일은 1972년 2월 14일이었다.

사회 정보: 코헨은 매달 캘리포니아 오클랜드에서 동생 해리 코헨과 그의 여자 친구인 클라레타 하샤겐(Claretta Hashagen)으로부터 네바다 주 라스베이거스에서 두 번의 방문을 받았다. 그는 또한 그의 변호사로부터 여러 번 방문했다. 그는 캘리포니아 주 로스앤젤레스에서 온 동생, 여자친구, 여동생 릴리안 웨이머와 정기적으로 연락을 했고, 때때로 그의 친구인 아베 필립스와 에드 트라셔와 도회했다. 그는 그의 글에서 매우 다작이었고, 통신 규정의 위반에 대해 여러 번 경고했다. 그는 자신의 개인 계정에 $ 335.05을 가지고 있었다.

제도적 조정: 그가 명확한 행동 기록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 뛰어난 좋은 시간이 없습니다. 그의 복귀 후 Alcatraz 항소에서 그는 1962년 5월 24일에 의류실에서 근무하도록 지명받았고 그 기간 동안 그곳에 머물렀다. 그의 작업 관리자는 그가 매우 좋은 노동자 라고 보고 그는 누군가가 그가 부하의 자신의 몫을 수행 하지 않은 생각 하 고 그의 이름에 타고 있을 것 이라고 생각 하는 두려움에 대 한 작업의 자신의 몫을 하 고에 대 한 우려 때문에. 셀 하우스에서 그는 장교들에게 매우 협조적이고 예의 바르게 행동했습니다. 그는 셀 하우스에서 가장 깔끔한 세포 중 하나를 유지, 그가 할 수있는 때마다 마당에 가서 자신의 상황에 잘 적응하는 것 같았다. 그는 팩라트가 되는 경향이 컸다.

셀 하우스에서 코헨은 좋은 조정을 한 것으로 보고되었고, 카드 놀이가 목록을 향하고있는 많은 활동에 시간을 보냈다. 그는 수감자들에게 어떤 문제도 주지 않았고 특별한 배려를 받을 자격이 있는 것으로 관찰되지 않았다. 그는 그들과 마주했을 때 규칙과 규정을 준수했다. 셀 하우스 장교는 "이 사람은 어떤 방법으로든 그에게 열려 있는 것을 얻는 데 적당하다"고 말했다. 코헨은 유대인 신앙의 일원이며 정기적으로 그러한 예배에 참석한다. 개신교 목사는 코헨이 개인적인 상담을 했고, 더 나은 조정을 하는 것 같았으며, 목사와 친절하고 협조적이었다고 말했습니다.

그는 기관 도서관에서 그의 책 대출에 따라, 큰 금액을 읽었다. 자료의 범위는 일반 작품 책, 스포츠 책, 과학 (수학), 시, 더 나은 연설과 영어, 철학, 여행, 문자, 전기 및 생물학 책을 포함했다. 그가 빌린 책들은 본질적으로 엄격하게 비소설적이라는 점에 주목한다.

입학 요약

공식 버전: 검찰 기관 보고서 노트, "코헨은 1946 년, 1947 및 1948 년 연방 소득세를 회피하려고 시도뿐만 아니라 6 월 9 일에 연방 배심원에 의해 미국 재무부의 에이전트에 거짓 진술을 제공 유죄 판결을 받았다 , 1951년 로스앤젤레스. 비슷한 혐의가 그의 아내에 대해 제기되었지만 나중에 매우 중요한 증인의 조기 사망 후 미국 변호사의 동의에 기각되었다. 재판에서 입증 된 부부에 의해 감소 된 총 금액은 약이었다 $156,000. 그들은 또한 1945 년 소득세로 5,000 달러를 지불하지 않은 것으로 밝혀졌지만,이 수치는 범죄 혐의의 근거가 아니었습니다.

수감자 버전: 코헨은 "나는 소득세 탈세 혐의로 유죄 판결을 받았다. 나는 항소 채권을 기다리는 약 8 개월 동안 로스 앤젤레스 카운티 감옥에 있었습니다. 나는 한 번 항소에 $ 5,000 채권을 부여받았지만 미국 지방 검사는 제 9 순회 법원의 덴만 대법원장에게 그것을 전체 법원의 손에 넣도록 요청했습니다. 나는 진정으로 완전한 사건들을 이해하지 못한다. 내 변호사는 내가 불법으로 구금되고 있다고 말합니다. 채권 신청은 제 9 순회 법원에 있습니다. 덴만 대법원장이 저에게 유대감을 부여한 법원. 오늘 이 곳에 도착한 지 얼마 되지 않아 서두셨지만, 제가 아는 한 많은 것을 설명하려고 노력했습니다."

후속 성명에서 코헨은 자신이 혐의에 대해 무죄라고 논평했다. 그는 각 기업의 회계사뿐만 아니라 수석 회계사를 고용하여 "샘 삼촌과 소득세에 대해 속지 말아야 한다"는 엄격한 명령을 내렸다고 설명한다. 그는 도박 고객과 계약을 맺고 주어진 금액에 베팅했다고 설명한다. 예를 들어, 고객은 25,000달러를 원한다고 말합니다. 일부는 다양한 이벤트에 베팅될 것이고, 이익과 손실이 번갈아 가며 베팅될 것입니다. 지정된 금액이 원하거나 손실 될 때까지 돈은 손을 교환하지 않습니다. 그는 자신의 신념을 그의 악명에 기인합니다.

평가 요약

미키 코헨으로 알려진 마이어 해리스 코헨은 1913년 9월 4일 뉴욕 시에서 러시아계 유태인 이민자인 맥스와 패니 코헨, 러시아 키예프 출신으로 태어났다고 코헨은 전했다. 그는 그의 아버지가 미국식 버전 이외에 다른 이름을 가지고 있지만 그것을 기억할 수 없다고 말했다. 그는 또한 그의 부모가 시민권 서류를 꺼낸 적이 있는지 여부도 불확실합니다. 가족에 따르면, 그의 아버지는 1914년 결핵으로 사망할 때까지 뉴욕에서 수산시장을 운영했다.

The family shared that his parents were very happy in their marital relationship, very hard-working and industrious. However, Cohen remarked that he never knew his father and that his mother always worked very hard until her recent years when her age and infirmities would not permit. The parental home was characterized by his sister Pauline as being very religious with both parents keeping the Hebrew Sabbath strictly to the letter. Mickey was not yet two years old when his father passed away. She recalls the funeral took place at home and that many friends came to the wailing ceremonies as was the custom of the church. The five children, with Mickey as the youngest, were present. According to the wife and his sister, Mickey did not speak much about the loss of his father but had always been sympathetic towards his mother.

Cohen, in describing his childhood, states he was told that his mother had to borrow money to come to Los Angeles following his father’s death because of her health. Both his mother and his older brothers and sister are understood to have suffered severe privation during this time. He remembers the other children were better educated than himself, because his father provided them an education. Cohen, however, was denied this privilege, suggesting a feeling of being underprivileged in comparison with the others. In his recollection, he related to his sister Lillian, believing this was she had to take care of him as a small child when his mother tried to work to support the family after arrival in Los Angeles. He stated at a very early age, five or six that he started to hustle papers for the now extinct “Record,” “Express” and “Examiner.”

가족에 따르면, 미키의 어린 시절 동안 그의 어머니는 건강 때문에 로스앤젤레스에 왔습니다. 약 5 년 동안 그녀는 목구멍에 긴장과 목소리의 쉰 목소리가 자연에서 다소 히스테리를 가지고, 신경질적으로 아팠다. 그녀가 도착한 후 임상 치료를 받았다고 생각됩니다. 폴린은 어린 미키가 책임을 맡았을 때 아홉 살이었습니다.

Pauline remembers him as an easy child to manage, that he was toilet trained early and that he walked and talked early. The home was kept immaculately clean with the example set by their mother. Both his wife and sister-in-law stated that he was fanatically clean about his person and everything about him, probably impressed by this early training. His relationship with his mother presented no complication of a prenatal nature and he was loved and wanted as were the other children. Due to economic stress, however, his mother did not have much time for Mickey during the impressionable age and her absence from him was a feeling of rejection and being unwanted. Emotional growth, without the presence of a father, contribute to a life without direction towards normal adjustment. Cohen, at this time, related that his next brother in age was about eleven years his senior. He remembers that he did not play or associate with any of his brothers during childhood and that he had to “fight his own way” particularly with the other young newsboys in the Boyle Heights district. 

코헨 부인은 이 세월동안 나이 든 소년들을 저축하면서 작은 식료품점과 나중에 식당을 사서 하루에 14시간, 15시간 씩 일했습니다. 미키는 이 시기에 학교에 파견되어 학교를 "특수 학교"로 기억했으며, 이는 확인되지 않았지만 지체된 아이들을 위한 학교일 수 있습니다. 그는 독서나 글쓰기에 관한 어떤 것도 배우지 않았지만, 열두 명이나 열네 명의 다른 아이들과 함께 그림을 그리고 공예품을 만들었다고 말하며, 시간을 낭비하면서 도무지 불쾌하고 혐오스럽다고 묘사했다. 이 때, 자부심을 드러내고 인정을 요청하면서, 그는 철자, 편지 쓰기 및 산술 연산을 가르치려는 자신의 노력을 설명했다. 그는 학교에서 얼마나 발전했는지 기억하지 못합니다. 그의 가족은 그의 학년 수준을 기억하지 않지만 그는 그가 밝은 소년이었다는 사실을 그에게 감동하려고 지적 폴린에 의해 이외의 계속 그를 유도하기 위해 부담에 가져 온 많은 압력으로 10 세에 자발적으로 종료하고 일부를 배워야한다 무역의 종류. 그는 다른 학교 친구들과 아무런 문제가 없었지만 8~9명이 되면 다리를 부러뜨려 학교를 그만두게 되었고, 그로 인해 길을 잃었거나 받아들여지지 않는 기분이 들 수도 있었다. 그는 사회와 가정 상황과 관련하여 잘 공식화 된 불안 패턴을 통해 포기함으로써 상황을 만났습니다.

Cohen stated that he quit school to work and assist his mother. Through a newsboys’ group, he became interested in boxing. He was unable to remember whether or how this activity was first directed, but remembers taking part in newsboy exhibitions at a very early age. Developing this interest, possibly as an unrecognized outlet for childish insecurity and a need for recognition, he related that he became more active in the newsboy boxing cards, which in turn supplemented his earnings. Through the father, the other children had the early opportunity to receive training in the Hebrew school, with the sisters studying piano. Mickey did not have this advantage. He learned the need for money and all it would bring, distorted by the disadvantages in the home situation.

그가 학교를 그만둘 무렵, 다른 아이들은 집을 떠났고, 그는 소토와 브루클린 애비뉴 모퉁이에서 신문을 계속 팔았다. 그 때부터 14살무렵까지 그는 뉴스보이즈 협회에서 복싱 활동을 하며 자신의 이름을 지었으며, 종종 20달러에 달하는 싸움을 벌여 종종 부트레깅 클럽에서 열리는 카드에 놓인다는 자부심을 가지고 회상했다. 코헨은 그가 권투를 계속 뉴스 보이스 협회를 통해 클리블랜드에 갔다고 말했다. 

그의 처남인 해리 코헨 부인은 남편이 클리블랜드에 처음 왔을 때 그를 시작했고 그를 돕기 위해 열심히 노력했다고 말했습니다. 해리는 당시 전투 기획자였습니다. 코헨은 이 상황과 관련이 없지만, 그는 아마추어로 복싱을하고 나중에 프로로 해리의 약국에서 소다 바보로 일했다. 그의 시간의 대부분은 운동 퍼그, 도박꾼과 옷걸이에 의해 자주 체육관 주위에 매달려 보냈다.

처음에는 재정적으로 성공을 거두었지만, 우울증의 출현으로 곧 그를 순발력끝에 놓고 생계를 꾸려나갈 수 있게 되었습니다. 그 당시, 교육을 받지 못하고 권투 이외의 기술이 부족한 그의 활동은 도박으로 더 향하게되었고, 그는 거의 모든 "퍼그"가 권투를 할 때 차지한다고 주장합니다. 그는 다음 식사가 어디에서 왔는지 모르는 다른 비슷한 상황의 권투 선수 그룹과 확인되었습니다. 권투를 하는 동안, 그는 좋은 또는 나쁜 여부 신문 홍보에 대 한 옹호 되었다 보도. 

이 기간 동안, 그는 또한 그녀의 지원뿐만 아니라 그녀의 즐거움을 위해 어머니에게 돈을 주었다. 다른 가족 관계가 가까웠는지, 해리 형제가 그의 활동에서 어떤 역할을 했는지는 확인된다. 우리는 그의 가족이 그를 관대하고 자애롭고 자기 희생적인 사람으로 받아들이면서 그를 은폐하는 데 얼마나 많은 도움을 주었는지 궁금할 것입니다.

코헨은 법에 대한 그의 첫 번째 어려움은 그가 연관 된 다른 실업 권투 선수와 함께 회사에서 발생했다고 회상한다. 코헨은 미국 보호 관찰관에게 사건을 회상하면서 특정 식당주변에 매달려 있는 습관을 형성했다고 밝혔는데, 그곳에서 매니저가 작은 식사 표를 찢어버릴 경우도 있다고 말했다. 매니저가 자신이 강탈당했다고 주장할 때까지 내용을 뒤집을 수 있는 제도가 개발되었습니다. 계획을 수행, 그는 발견하고 고백했다. 코헨, 그의 부분에 대한 2 년의 집행 유예에 배치, 이후 약에 대한 배상을했다 $140.00. 시카고에 가서 코헨은 도박 활동을 계속했고 지하 세계와 더 가까워졌습니다.

그의 로스앤젤레스 무대 재등장은 1939년에 일어났다. 이때부터 그의 활동과 발전을 보고한 검찰기관은 그가 수많은 경찰 수사의 중심이었다고 보고했다. 가장 재발하는 범죄는 그가 설명한 비즈니스 방법에 동의하지 않은 사람에 대한 잔인한 공격으로 보입니다. 13년 동안 코헨(그리고 그의 부하들)을 조사하고 기소하는 데 공공 지출은 수십만 달러에 달한다. 1939년 11월 로스앤젤레스 지역에서 코헨의 기록에 따르면, 그는 자신이 운영하고 있던 책 만들기 장소에서 로스앤젤레스 경찰에 체포되어 강도 혐의로 기소되었다. 그는 1939년 11월 15일에 풀려났다. 1940년 5월, 그는 치명적인 무기로 폭행한 혐의로 경찰에 체포되었다. 그는 1940년 6월 24일에 기각된 혐의로 석방되었다. 같은 해 11월, 그는 다시 경찰에 체포되어 추가 조사를 받고 11월 14일에 석방되었다.

코헨은 그해 10월 에라폰 위버 코헨, 별칭 시모니 킹과 결혼했다. 기록에 따르면 그녀는 14 살에 매춘부가되었고 로스 앤젤레스 경찰청장에 따르면 호놀룰루에서 매춘부와 부인으로 운영한 것으로 보고되었습니다. 그녀의 파울 언어는 경찰서의 소유에 Dictaphone 녹음에서 입증, 뿐만 아니라 부서의 장교의 존재에 그녀의 언어와 행동, 매춘부로 그녀의 배경을 입증하는 경향이있었다.

Cohen was again arrested by the Los Angeles Police Department in February of 1941 for bookmaking and on July 11th was convicted and received a six-month sentence and a $100 fine, serving his time at the Los Angeles County Honor Farm. Following his release, he was again arrested in September 1941 and held for questioning in connection with the attempted murder of Benny Gamson while under appeal bond on the former offense. In July, 1942, he was arrested by the Los Angeles Police for cutting telephone wires of a racing wire after beating the owner of the services. In February, 1943, he was permitted to plead guilty to a lesser misdemeanor and was fined $200, which he paid. During the next month, he was arrested by the police for shooting craps and fined five dollars. Arrested by the San Francisco police in September, 1944, and charged with vagrancy, he was permitted for forfeit of $1,000 bail and required to leave town. In May 1945, he was arrested in Los Angeles for shooting and killing Maxie Shaman, a competitive bookie, in a bookie joint owned by Cohen. He admitted the shooting, and though there were no direct witnesses, he alleged he acted in self-defense. A complaint was refused by the Los Angeles County District Attorney’s Office and his gun was returned to him upon his release. 

Cohen bragged that it cost him $40,000 to escape this charge of murder. In November of the same year he was arrested by the Los Angeles police on a charge of robbery at a gambling place owned by him. The complaint was refused by the Los Angeles County District Attorney and he was released on November 19th. He was again arrested by the Los Angeles police in January, 1946 on a bookmaking charge, the case was dismissed on February 6th. Cohen, in May, 1946, was one of the suspects questioned and released in the unsolved homicide of Paul Gibbons, a bookie competitor and hoodlum. The investigation made by the Beverly Hills Police Department notes it was rumored at the time that Gibbons was the person who had broken into Cohen’s home on June 16, 1944. At the time, it was the underworld conversation that Cohen had obtained the services of Benny “Meatball” Gamson and George Levinson, two known police characters, to do away with Gibbons. Gamson’s car was placed at the scene of the crime and he was arrested in a complaint from the District Attorney’s Office, which was refused and he was released.

Levinson, also taken in custody, obtained an attorney to represent him but the police were unable to interview him for two days after the killing and then only in the presence of his attorney. Cohen was interrogated and he volunteered information that Gibbons was a stool pigeon for law enforcement officers and had double-crossed several members of the underworld. Cohen stated, “Gibbons was a snitch and was an employee of the Shannon brothers, also known as a Shaman, who Cohen had killed the preceding year. With Gibbons’ elimination, Gamson and Levinson acquired a reputation amongst the underworld as killers and it was reported that they had been given the assignment to eliminate Cohen by rival gamblers and that Cohen found out they had an apartment at a Los Angeles address. On October 3, 1946, both Gamson and Levinson were killed there. It was the general conversation amongst the underworld that Cohen had these gunmen “liquidated.” The Beverly Hills Police kept him under surveillance constantly, questioning him and his guests at frequent intervals as he returned home early in the mornings until he finally moved to West Los Angeles.

1947년 6월, 코헨은 벤자민 "벅시" 시겔의 미해결 살인 사건에서 의문을 제기하고 석방된 용의자 중 한 명이었으며, 그 후 시겔의 이익을 대신했다. 그는 1948년 8월, 용의자 중 한 명으로 다시 심문을 받았고, 그의 경호원 해리 "후키" 로스만의 미해결 살인 사건과 코헨의 사업지에서 알버트 스나이더와 제임스 리스크의 두 명의 상처를 입었다. 로스만은 총격 전 몇 년 동안 약물 사용으로 인해 다운그레이드에 있었다. 코헨은 그를 불신하게 되었고, 델 마르 트랙에서 자신의 체중을 던진 것에 대해 로스만에게 심한 구타를 당했습니다. 총격 사건 이후에 스나이더는 마을을 떠났고 피츠버그에서 마지막으로 보고되었다. 1949년 3월, 코헨과 그의 갱단 중 몇몇은 음모, 치명적인 무기로 폭행하고 피어슨 씨를 구타하는 데 정의를 방해한 혐의로 기소되었다. 그는 1950년 3월 7일 재판에서 무죄를 선고받았다. 1949년 7월 20일, 니디 허버트는 선셋 스트립의 식당 앞에서 총에 맞아 6일 만에 사망했다. 코헨은 어깨에 부상을 입었으며 모든 확률에서 주요 표적이 되었습니다. 해리 쿠퍼, 법무 장관의 사무실에 대한 조사관, 그리고 디 데이비드, 전화 소녀도 부상을 입었다. 허버트는 로스만이 살해된 후 코헨과 함께 "후키" 로스만의 일을 인수했다. 6월 22일 그의 집에서 그의 삶에 대한 사전 시도가 이루어졌다. 일반적인 의견은 코헨이 허버트에게 교훈을 가르치기 위해 총격 사건의 배후에 있었다는 것이었습니다, 허버트는 보안관의 사무실에서 조사가 진행되는 동안 그의 차고에 콜린스의 총알을 타고 차를 숨긴. 숨겨진 자동차의 정보는 조사가 시작된 지 약 2 주 후에 유출되었습니다.

1949년 8월 초, 코헨의 졸개 두 명인 데이비드 오굴과 프랭크 니콜리는 사라졌다. 그들은 코헨과 그의 후드룸 다섯 명과 함께 북메이킹 연결을 가진 지역 사업가를 폭행한 혐의로 기소되었다. 오굴과 니콜리의 증언은 아마도 코헨과 다른 피고인들을 상대로 소송을 제기했을 것이다. 코헨은 실종 후 무죄를 선고받았다. 이 사건 당시 그는 경찰서를 정치적 기동으로 얼룩지게 하려 했고, 이 사건에 연루되어 시도가 실패했다.

코헨의 변호사인 새뮤얼 럼멜은 1950년 12월 11일 로스앤젤레스에 있는 그의 집 앞에서 산탄총으로 살해되었다. 그는 수년 동안 코헨의 변호사였지만 살해 되기 몇 달 전부터 불화를 겪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1950년 2월 6일 로스앤젤레스의 513 모리노 드라이브에 있는 코헨의 집은 그의 활동을 둘러싼 폭력을 가리키는 폭격을 받았다. 인근 주민들은 공공 안전상의 이유로 코헨을 퇴거시키기 위해 시의회에 탄원서를 제출했습니다.

로스앤젤레스 경찰은 코헨의 생애 이야기가 1949년 로스앤젤레스 데일리 뉴스에 의해 연재된 형태로 진행되었다고 보도하며, 이는 코헨의 사건에 대한 대중의 큰 관심을 나타냅니다. 조직 범죄와의 연관성은 수년 동안 명백했습니다. 그의 연락처, 그리고 아마도 지하에서 그의 상사, 뉴욕의 프랭크 코스텔로, 애크런의 앤서니 밀라노, 마피아의 일원, 로스 앤젤레스의 잭 드라나, 서부 해안의 마피아 족장과 유사한 배경의 많은 다른 사람을 포함한다. 그의 갱단 원들, 적어도 일부 회원들은 검찰 기관에 의해 제공되었다. 

검찰 기관에 따르면, 그는 미국 의 모든 지역에서 가장 큰 도박 위원의 많은 도박 거래를 처리했지만 스니치로 명성을 얻었습니다. 로스 앤젤레스에서 그의 haberdashery, 그의 활동에 대 한 맹인으로 운영, 방탄 강철 문, 방탄 세단 및 실제 판매의 명목 금액. 

코헨은 전문적인 갱스터주의에 대한 기록과 반복되는 폭력 행위와의 친밀한 관계에도 불구하고, 궁핍한 사람들을 돕고 대의를 돕는 것뿐만 아니라 친구와 친척들을 위한 관대함으로 명성을 얻었습니다. 그는 소득세 탈세 혐의로 선고를 받은 직후 자신의 발표를 알리는 홍보와 훌륭한 생활에 대한 갈망에 사로잡혀 있었습니다. 그는 자신의 삶에 대한 이야기를 쓸 계획, 이는 영화의 주제입니다.

이 때, 코헨은 자신의 도박 및 기타 불법 이익에서 자신을 제거하려고했다. 그는 이것이 가족을 통해 집으로 돌아왔다고 말했습니다. 그의 가족은 전도사 빌리 그레이엄을 만난 지 2년 만에 종교에 진지한 관심을 보였다고 한다.

His personality, as summarized by his wife and sister, is one who takes pride in doing the job well, that he would rather take the beating and didn’t want to see another person being hurt in any way. If he witnessed crowd violence or a fight or group activity, he did not make a scene by being different or making an issue but rather keep hands off. He is not quick to report the errors of others. His wife cited that one time she was having dinner with him at a restaurant when the waiter spilled food on a new suit he was wearing. Rather than have the man lose his job, he had the suit cleaned. He was also charitable toward the needy, according to his wife who stated that he sent a considerable sum to Palestine, which church officials asked him to do. The family feels that he is not handicapped because of his lack of education or that Cohen himself feels handicapped because of it but that he studied privately to better himself. They considered his personality winning, that he makes a good salesman and that everybody likes him because he is kind and considerate. He wanted most to be liked by others.

에이전시는 그가 석방될 때 그를 도왔던 가족이 있다는 것이 그에게 행운이었다고 보고했다. 아내는 친척들의 도움을 받아 집으로 돌아갔는데, 그 아파트는 폴린 자매와 남편이 제공한 아파트였습니다. 이 기관은 가구가 정교하지만 가정적인 분위기를 빌려준다고 보고합니다.

Cohen’s wife had plans for herself in the sales field and was eager to start work so her husband could carry on after his release. She was interested in him studying while incarcerated and that he should have work assignments involving keeping accounts because he had a great deal to contribute in that field. Possible plans were to include returning to the clothing business or Cohen assisting Billy Graham in his evangelistic work. Mention was made to the agency that Cohen had close ties with his brother Harry, who was planning to move to Chicago. Cohen’s gunshot wound caused him considerable trouble and he was under the care of Doctor Zeiler in Los Angeles, receiving treatment. His arm was occasionally numb due to a nerve injury.

코헨은 가족으로부터 격려의 편지와 소량의 팬 메일을 받았지만 그의 "경력"의 괴상한 성격 때문에 돌아왔습니다. 코헨은 자신의 삶의 시도 때문에 두려워하고 배경에 자신을 유지하기 위해 노력했다. 그는 다른 사람의 주의를 끄는 데 어려움을 겪었으며, 동시에 누군가를 불쾌하게 하지 않으려고 애썼다. 

후의 삶 Alcatraz

코헨은 1963년 1월 애틀랜타에 있는 미국 연방 교도소로 이송되었으며, 이 교도소의 폐쇄가 시작되기 불과 몇 달 전이었다. Alcatraz . 애틀랜타의 연방 교도소에서 일하던 중, 또 다른 수감자는 코헨이 라디오와 텔레비전 수리 훈련을 받고 있는 동안 납 파이프로 코헨을 죽이려 했다.

1963년 8월 14일, 동료 수감자 인 벌 에스테스 맥도날드는 전자 수리 훈련 시설에 들어가 3 피트 철 파이프를 휘두르고 뒤에서 몰래 들어와 의심하지 않는 미키를 무의식에 가두었습니다. 코헨은 출혈이 있었던 뇌 조직에서 제거해야 하는 두개골 파편으로 인한 심각한 머리 부상을 입었습니다. 미키는 광범위한 신경 외과 수술을 받았고 2 주 간의 혼수 상태에 이어 의사는 후면 두개골 부위의 손상된 뼈 조각을 대체하기 위해 강판을 삽입했습니다.

1972년, 코헨은 애틀랜타 연방 교도소에서 석방되어 교도소 학대에 반대하는 목소리를 냈다. 그는 궤양으로 잘못 진단받았고, 위암으로 밝혀졌습니다. 수술을 받은 후, 그는 램지 클라크와 함께 텔레비전 출연을 포함하여 미국을 계속 여행했다. 그는 알려진 정신적 적자없이 잔인한 공격에서 살아남았지만, 그는 평생 동안 완전히 무능하고 고독에서 마지막 년을 보낼 것입니다. 미키 코헨은 1976년 잠에서 일어오시다가 캘리포니아 컬버시티의 힐사이드 메모리얼 파크 묘지에 수감되었습니다.

"마이클 에슬링거가 제공한 콘텐츠 – www.alcatrazhistory.com
미키 코헨 에 Alcatraz "